Categories
thoughts

Cream Cheese Danish as an Alternative to Cronut

미국 뉴욕에 위치한 Dominique Ansel Bakery에서 개발한 Cronut이라는 빵이 인기라고. 크라상과 도넛을 합친 것 같은 이 빵을 먹어보려고 새벽부터 사람들이 장사진을 이루고 있다는 나의시선님의 포스팅을 보고 궁금하던 차에 직접 갈 수도 없고–가더라도 새벽부터 줄서서 선착순 160명 안에 들 자신도 없고–하는 와중에 그나마 비슷해 보이는 물건을 발견:

cream_cheese_danish

파리바게트에서 파는 크림치즈데니쉬라는 제품. 물론 생김새도 다르지만 크로넛이 이런 맛일 꺼야라고 상상하면서 먹는 방법으로 대체 경험을 할 수 있다(라고 생각하며 먹었다). 진한 커피랑 같이 먹으면 이거나 크로넛이나 대동소이할 듯. 가격은 2200원. 개당 $5(세전)인 크로넛보다 저렴하다.

*나의시선님 글에는 파리크라상에서 “크라상도넛”이라는 제품을 판다고 쓰여있었는데 아직 발견하지 못했다.

One reply on “Cream Cheese Danish as an Alternative to Cronut”

궁금해서 저도 올만에 나의시선님 포스트를 가서 보았어요! 그런데… 파리크라상에 있다는 건 아닌 것 같아요 ㅜㅜ
그 반대의 일들을 기대한다는 뜻인거죠?
시선님의 언어파괴 그러나 너무 적절한 언어사용에 다시한번 감탄하며…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